[NNA] 얌 중국, 中 진출 33년 만에 매장 1만점 돌파

후쿠치 다이스케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0-08-04 13:52

[사진=얌 차이나 홈페이지]


패스트푸드 캔터키프라이드치킨(KFC)을 운영하는 미국 얌!브랜즈의 중국 법인 얌 중국(百勝中国控股)은 7월 30일, 중국 점포 수가 1만점을 넘어 섰다고 발표했다. 1987년 베이징시에 KFC 1호점을 오픈한 이후 33년 만에 대기록을 달성했다.

얌 중국은 현재, 중국 본토의 1400개 도시에 매장을 운영중이다. 산하 브랜드로는 KFC 외에도 '피자헛', '타코벨', '東方既白', '小肥羊', '黄記煌', 'COFFii&JOY' 등이 있으며, 1만개 매장에는 올해 인수를 완료한 먼궈(焖锅) 요리체인점 黄記煌의 약 600개점도 포함되어 있다. 올해는 총 800~850개 매장을 오픈할 계획이다.

얌 중국이 7월 29일에 발표한 상반기 실적은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17% 감소한 36억 5600만달러(약 3870억엔), 순이익은 52% 감소한 1억 9400만달러였다.

후쿠치 다이스케 기자/ [번역] 이경 기자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