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부총리 "전세 장점 있어 없어지지 않을 것"

임애신 기자입력 : 2020-08-03 18:41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3일 "전세 제도는 쉽게 없어지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전세는 나름의 장점이 있어 (임대차 3법 시행에도) 쉽게 소멸될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는 "전세를 월세로 돌리려는 여러 시도가 있을 것이지만, 정부가 적절히 대응책을 찾겠다"고 강조했다.

임대차 3법이 신규 임대시 적용되지 않는 문제가 있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새로 전세를 구하려는 사람은 그런 효과가 있을 것 같다"며 "정부가 별도로 고민해봐야 할 사안"이라고 답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사진=기재부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