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북사태' 해병 2사단장 해임 이어 김포경찰서장 '대기 발령'

정석준 기자입력 : 2020-07-31 16:37
경찰청이 ‘탈북민 월북 사건’과 관련해 김포경찰서장을 대기 발령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31일 경찰청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탈북민 관리와 사건 처리 등이 미흡했다는 이유로 김포경찰서장을 대기 발령했다고 밝혔다.

경찰청은 “감찰담당관실에서 현재 진행 중인 진상조사 및 감찰을 최대한 조속히 마무리하겠다”며 “조사 결과에 따라 그에 상응하는 책임을 물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함동참모본부는 이번 사건에 대한 검열 결과에 따라 해병대 사령관과 수도군단장을 엄중 경고하고, 해병 2사단장을 보직 해임하는 등 관련자를 징계위에 회부할 방침이라고 이날 밝혔다.

[그래픽=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