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일렉트릭, MS와 손잡고 '디지털 전환' 개발...스마트팩토리 고도화

김해원 기자입력 : 2020-07-23 09:55
LS ELECTRIC(이하 LS일렉트릭)이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디지털 대전환을 위한 연구개발(R&D)에 나선다. LS일렉트릭은 23일 경기도 안양에 위치한 자사 글로벌 R&D 캠퍼스에서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인공지능과 클라우드를 활용한 스마트팩토리 및 디지털전환 분야 연구개발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력을 계기로 LS일렉트릭은 청주스마트공장에 마이크로소프트의 인공지능(AI)과 데이터플랫폼, 클라우드 사물인터넷(IoT) 플랫폼 ‘애저(Azure) IoT’ 등을 적용해 주력 사업인 스마트팩토리 고도화에 나설 계획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전력 분야 디지털전환 트렌드 데이터 등을 LS일렉트릭에 제공하고, LS일렉트릭은 생산공정의 소음·진동 분석, 설비상태 사전체크 등을 바탕으로 불량 탐지기술 개발을 추진한다. 

이와 함께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스마트팩토리 구축 확대를 위해 유관기관 및 관련 기업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한국형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의 해외시장 확대를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 체결식에 참석한 김영근 LS일렉트릭 최고기술책임자(상무)는 “4차 산업혁명 시대 생존전략을 모색하고 있는 지금 세계 최고의 클라우드 기업 마이크로소프트와 파트너십을 맺어 매우 뜻깊다”며 “디지털 전환에 연구개발 역량을 집중해 스마트에너지 산업 주도권 선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 LS일렉트릭 제공 ]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