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상사, 2분기 영업익 302억...전년比 40.3% 감소

윤정훈 기자입력 : 2020-07-22 14:22
LG상사는 2020년 2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 2조3073억원, 영업이익 302억원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항공 및 W&D(보관 및 배송) 물동량 증가에 따른 물류 사업 호조에도 불구하고, 산업재 트레이딩 물량 감소와 석탄 시황 하락 영향으로 전년 대비 매출은 11.8%, 영업이익은 40.3% 감소했다.

LG상사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과 이에 따른 글로벌 교역 위축 등 불확실성이 높아진 경영 환경 속에서 리스크를 최소화하고 안정적인 성장을 유지할 수 있는 사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하는데 역점을 두고 있다”며 “팜 사업 등 기존 사업의 경쟁력 강화와 동시에 자산 효율화 및 건전성 제고를 지속 추진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신규 사업 진출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물류 사업은 글로벌 고객을 적극 유치하고, W&D 사업 운영 효율화 등을 통해 수익성을 지속 확대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LG상사는 상사의 본원적 기능인 유통 및 트레이딩의 역할과 비중을 지속 확대해 나가는 한편 정보통신기술(ICT) 솔루션 사업 등 경험과 역량이 축적된 지역 및 사업 영역에서 신규 사업 개발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 최근에는 보건 및 위생 분야 헬스케어 사업에 진출 함은 물론 스타트업 투자, 중소벤처기업과 상생협력을 통해 미래 유망 분야로 사업 확대를 꾀하고 있다.
 

[사진=LG상사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