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우리은행, ‘핀투비’와 매출채권 할인 서비스 시행

서대웅 기자입력 : 2020-07-18 06:00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핀테크 스타트업 핀투비(Fin2B)와 제휴해 베트남 중소기업의 매출채권 할인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핀투비는 2015년 10월 창업한 핀테크 회사로, 올해 우리금융그룹에서 ‘디노랩’ 스타트업으로 선정했다. 2017년 3월 국내에서 매출채권 할인서비스를 출시한 이래 활발히 매출채권을 할인해 왔다.

베트남 우리은행에서 시행하는 매출채권 할인서비스는 구매기업에서 받은 매출채권 및 협력업체 정보, 매출채권 등록, 결제, 할인 약정 및 실행 등 모든 프로세스를 디지털화한다. 베트남 우리은행은 핀투비가 개발한 플랫폼과 연계해 중소기업의 매출채권 할인을 통해 베트남 내 중소기업의 원활한 자금조달을 지원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금융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디노랩’에 선정된 스타트업과 협업해 기업고객의 금융수요에 맞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며 "업체 임직원을 대상으로도 다양한 개인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베트남 우리은행은 지난 3월 '우리WON뱅킹 베트남'에 ▲등록한 이체정보로 한번에 송금할 수 있는 ‘간편이체’ ▲모바일 대출 신청 ▲휴대전화를 흔들어 거래할 수 있는 모션뱅킹 외에도 다양한 대출상품을 추가로 출시해 고객 편의 중심의 모바일 특화 금융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강화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