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에너지효율 높인 프리미엄 냉장고로 유럽서 호평

류혜경 기자입력 : 2020-07-14 10:00
LG전자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유럽 10개국서 1위 LG 프렌치도어 냉장고, 양문형 냉장고도 유럽 소비자평가 1위 석권
LG전자는 프리미엄 냉장고가 유럽에서 호평 받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최근 프랑스 IT 매거진 레뉴메리끄는 냉장고 성능평가에서 LG전자의 384ℓ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GBB92STAXP)에 테스트 제품 중 유일하게 최고 점수인 별 5개를 부여했다. 사용편의성과 냉동능력, 소비전력 등 주요 항목에서 최고점을 받았다.
 
이 밖에도 LG전자의 냉장고는 유럽 국가의 각종 IT 매거진과 소비자 잡지 등의 성능평가에서 1위라는 평가를 받았다. 이탈리아 알트로콘스모, 영국의 위치, 네덜란드의 콘수멘텐본드, 폴란드 의 프로테스트, 스페인의 오시유, 포르투갈의 데코 프로테스테, 벨기에의 테스트 안쿱, 스웨덴의 라드앤론, 핀란드의 쿨루따야 등 유럽 주요 소비자잡지가 실시한 자체 평가에서 LG전자의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가 1위에 올랐다. 
 
LG전자의 양문형 냉장고도 스페인의 오시유, 포르투갈의 데코 프로테스테 등으로부터 최고 제품으로 인정받았다. 이탈리아의 소비자잡지 알트로콘스모는 LG전자의 458ℓ 프렌치도어 냉장고(GMQ844MCKV)를 프렌치도어 및 양문형 부문 최고 제품으로 선정하기도 했다.  

유럽은 전통적으로 주방이 좁은 가옥 구조와 에너지 규제가 엄격해 공간활용도가 높고 에너지 효율이 뛰어난 제품이 좋은 평가를 받는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LG전자는 특히 고객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던 비결로 핵심부품이자 프리미엄 냉장고의 기준으로 자리잡은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를 꼽았다. 리니어 컴프레서는 일반 인버터 컴프레서보다 에너지 효율이 높다. 인버터 기술은 모터의 속도를 자유자재로 구현하도록 해 냉장고를 보다 정밀하게 제어할 수 있다. 일반 컴프레서에 비해 구조가 단순해 내구성도 뛰어나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노크온 매직스페이스'도 LG전자 냉장고의 차별화된 장점이다. 노크온 매직스페이스는 고객이 매직스페이스 전면 도어를 노크하면 안쪽 조명이 켜져 보관중인 음식물의 종류와 양을 쉽게 확인할 수 있게 한다. 문을 여닫는 횟수를 줄일 수 있어 문 전체를 여닫을 때에 비해 냉장고의 냉기 유출도 줄어든다.  

윤경석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혁신적인 성능과 차별화된 핵심기술을 기반으로 글로벌 냉장고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의 프렌치도어 냉장고(GMQ844MCKV).[사진=LG전자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