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감에 다시 40달러대로

홍예신 기자입력 : 2020-07-11 15:36

[사진=AP연합뉴스]




국제유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감에 상승했다. 길리어드사이언스가 개발한 렘데시비르가 코로나19 중증 환자의 사망률을 낮췄다고 발표하면서 기대감이 반영됐다.

10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8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2.4%(0.93달러) 오른 40.5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영국 브렌트유 9월 선물도 현지시간 오후 5시58분 기준 0.89달러(2.10%) 오른 43.24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