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훈 青 안보실장, 日 국가안보국장과 통화…양국 현안 논의

정혜인 기자입력 : 2020-07-08 19:28
日 안보국장, 서 실장에 취임 축하 전화…25분 간 통화
 

문재인 대통령은 3일 신임 국정원장에 민생당 박지원 전 의원을, 국가안보실장에 서훈 국정원장을 내정했다. 사진은 지난 2018년 4월 청와대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 원로자문단과의 오찬에서 당시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왼쪽 두 번째)과 서훈 국정원장(오른쪽)이 얘기 나누는 모습.[사진=연합뉴스]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기타무라 시게루(北村滋) 일본 국가안보국장과 통화를 하고 한일 간 주요 현안 등을 논의했다고 8일 청와대가 밝혔다.

청와대는 서 실장이 이날 오후 5시 기타무라 국장으로부터 취임 축하 전화를 받고 25분간 통화했다고 전했다.

이어 두 사람은 통화에서 한반도 정세를 포함한 역내 정세와 관련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서 실장과 기타무라 국장 간 핫라인은 2018년 3월 서 실장이 대북 특사단으로 평양을 다녀온 뒤 일본 방문에서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에게 방북 내용을 설명한 이후 구축된 것으로 알려졌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