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 '살해 혐의'로 체포영장 발부됐다?

정혜인 기자입력 : 2020-06-29 20:39
이란 "솔레이마니 살해 혐의…인터폴에 적색수배 요청"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오클라호마주 털사에서 열린 대선 유세에서 지지자들의 환호 속에 손뼉을 치고 있다. [사진=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체포영장이 발부돼 주목을 받는다.

이란 테헤란 주의 알리 알거시메흐르 검찰청장은 29일(현지시간)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해 순교자 가셈 솔레이마니 장군 살해 혐의로 체포영장을 발부했다고 밝혔다.

알거시메흐르 청장은 “살인과 테러 조직 혐의로 트럼프와 이 범죄와 연루된 공범 30여 명에 대해 체포영장이 발부됐다”며 인터폴에 트럼프 대통령을 ‘적색수배’해 달라고 공조를 공식 요청했다고 말했다.

이란 군부의 거물이자 이란 혁명수비대 쿠드스군 사령관이었던 솔레이마니는 지난 1월 3일 이라크 바그다드 공항에서 미국의 무인기 폭격으로 살해됐다.

알거시메흐르 청장은 “트럼프가 대통령 임기를 마친 뒤에도 그를 끝까지 추적해 체포한 뒤 기소하겠다”고 주장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