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르노삼성에 '엔터·인포' 강화한 커넥티드카 서비스 제공

차현아 기자입력 : 2020-06-25 09:32
르노삼성, 올 하반기 출시할 신차에 KT 커넥티드카 서비스 확대 적용 스트리밍 음악, 팟캐스트 등 멀티미디어 및 정보 서비스 제공
KT가 르노삼성자동차에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와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강화한 차세대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공급한다고 25일 밝혔다.

KT가 공급하는 커넥티드카 서비스는 차량에 내장된 통신 단말을 통해 실시간 음악 스트리밍과 팟캐스트 등 오디오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날씨 및 미세먼지 등 외부 환경 정보 확인도 한 번에 가능하다.

지금까지는 차량에서 이 기능을 활용하려면 스마트폰의 안드로이드 오토 또는 애플 카플레이 서비스 연동이 필요했다. 하지만 하반기 출시되는 르노삼성의 신형 차량에서는 스마트폰을 연동하지 않고도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기능과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KT는 지능화된 커넥티드 서비스를 요구하는 고객들에게 맞춤형 음성인식 플랫폼을 활용하는 차량특화 서비스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올해 하반기 르노삼성이 출시하는 차량에 'AI 오토 어시스턴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준비도 하고 있다. 이 서비스는 사용자의 일과에 맞춰 목적지를 제안하고, 차량 상태에 따라 주유소나 정비소를 추천해 준다. 주행상태나 교통상황을 고려한 주행보조시스템 추천, 차량 내 온도·습도·공기질 실시간 모니터링 및 환기 기능도 제공한다.

최강림 KT 커넥티드카 비즈센터장(상무)는 "KT는 15년 이상의 차량 제조사 협력경험을 바탕으로 르노삼성과 협력해 고객들이 실생활에서 편리함과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는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커넥티드카 서비스 지역을 아시아로 확대해 빠르게 성장하는 커넥티드카 산업에서 글로벌 플랫폼 사업자로서 주도권을 가져가겠다"고 말했다.

KT는 르노삼성이 상반기 출시한 XM3를 비롯해 앞으로 선보일 전 차종에 커넥티드카 시스템을 연동할 수 있는 통신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전담 텔레매틱스 센터를 통한 원격상담, 출동 지원 및 안전연락긴급서비스(eCall) 서비스도 지원 중이다.
 

[사진=KT 제공]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