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장당 500원 '비말 차단용 마스크', 5일부터 온라인 쇼핑몰서 판매

김충범 기자입력 : 2020-06-03 21:02
식약처, 4개 업체 9개 제품 의약외품 허가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덴탈마스크(수술용 마스크)처럼 얇은 '비말(침방울) 차단용 마스크'가 한 마스크 업체의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된다.

3일 마스크 업계에 따르면 웰킵스는 오는 5일부터 자사가 운영하는 온라인몰에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의약외품으로 허가받은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1장당 500원에 판매한다.

비말 차단용 마스크는 일상생활에서 비말을 통한 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사용하는 제품으로 입자 차단 성능은 KF 기준 55∼80% 수준이다.

식약처는 당분간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공적 마스크가 아닌 민간 유통 물량으로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현재까지 웰킵스 마스크를 생산하는 피앤티디를 비롯해 건영크린텍, 파인텍, 케이엠 등 4개 업체가 총 9개의 비말 차단용 마스크 제품을 의약외품으로 허가받았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