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정몽구 재단, 소외계층 대상 산림치유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 확대

신수정 기자입력 : 2020-06-02 10:08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지난달 29일부터 31일까지 ‘나의 꿈을 찾는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 1회차 운영을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한국아동복지협회와 협력하여 진행되는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은 보호대상아동, 교통사고 피해가정, 순직/공상 소방관 및 경찰관 가정, 북한이탈 청소년을 대상으로 산림청 산하 숲체원, 치유원에서 2박 3일간 운영되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이다.

2020년 약 3000명 대상으로 총 19회차 진행 예정이며, 당초 2월부터 운영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영향으로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며 5월말부터 진행하게 됐다.

2014년부터 시작해 7년차를 맞은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은 소외계층 대상 산림치유/비전찾기/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제공해 자존감을 회복하고 자아정체성을 확립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6년간 1만7000여명이 참여했고 재단 사업비 약 32억원이 투입됐다.

올해 1회차 프로그램은 경북 영주 산림치유원에서 2박 3일간 진행되었다. 전국 아동복지센터의 보호대상아동 80여명이 참여했다. 숲의 생애를 이해하고 치유인자를 오감으로 느끼며 자아성찰, 긍정적 인식관을 확립함과 동시에 심리적 안정을 찾는 숲체험 프로그램과 놀이를 통해 나의 꿈을 찾는 비전찾기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올해 진행되는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은 교통사고 피해가정, 순직/공상 소방관 및 경찰관 가정, 북한이탈 청소년으로 대상을 확대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2007년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의 사재 출연으로 설립된 재단으로, 설립자의 사회공헌 철학을 기반으로 꿈과 희망의 사다리 역할을 위해 ‘온드림’이라는 브랜드로 미래인재 양성, 소외계층 지원, 문화예술 진흥 분야에서 다양하고 특화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 소외계층 대상 산림치유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사진=현대차 정몽구 재단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