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야외 활동 시 진드기 조심하세요!

(논산)허희만 기자입력 : 2020-06-01 10:18
-진드기 활동시기 도래에 따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감염증 주의-

논산시청 전경[사진=논산시제공]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이하 SFTS)을 매개하는 진드기 활동시기 (4월~11월)가 도래함에 따라 야외 활동 시 진드기 접촉에 주의를 당부했다.

SFTS는 치명률이 20%에 이르고 있어 고령의 감염자에게는 더욱 위험하다고 알려져 있으나, 현재까지 특별한 치료제나 예방백신이 없어 철저한 예방이 최선이며, 야생동물에 기생하는 작은소참진드기의 경우 단순접촉만으로도 감염이 가능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특히, 고열과 소화기 증상 등 초기 증상이 몸살감기와 유사해 현재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와 구분이 어렵기 때문에 야외활동 및 농작업 시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야외 활동 후 발열, 설사, 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날 경우 반드시 의료기관을 방문해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진드기 활동이 왕성한 시기에는 야외에서 긴 소매와 바지 등을 착용하고 일상복과 작업복을 구분하는 등 예방수칙을 지켜야한다”며 “지역민의 안전을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안전수칙을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진드기 매개질환 예방수칙은 ▲진드기 기피제 사용하기 ▲풀밭 위에 눕지 않기 ▲등산로를 벗어난 산길 다니지 않기 ▲야외 활동 후 옷 세탁하기 ▲신체에 진드기가 붙어 있지 않은지 꼼꼼히 확인하기 등이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감염증상 및 예방수칙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보건소 보건행정과로 문의하면 된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