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켓펀치, 엔스파이어와 합병…“온오프라인 업무 환경 공급”

신보훈 기자입력 : 2020-05-25 16:58

[로켓펀치 팀원들.(사진=로켓펀치)]


로켓펀치는 온오프라인 업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공간 기획‧브랜딩 전문기업 엔스파이어와 합병한다고 25일 밝혔다.

로켓펀치는 연 350만 명이 기업 정보, 채용 정보, 분야별 전문가 정보를 찾기 위해 방문하는 국내 최대 비즈니스 네트워킹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엔스파이어는 2016년 로펌 ‘행복마루' 사옥 디자인으로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IF 본상을 수상했다. 이후 성수동 화학 공장터를 복합 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하는 ‘성수연방', 인사동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한 ‘안녕인사동' 등 공간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양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업무 환경이 변화할 것이라는 공감대 아래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새로운 업무 환경 플랫폼을 만들기 위해 합병을 결정했다.

재택 근무자들이 가장 큰 불편으로 꼽는 ‘집에서 일할 때 업무에 집중할 수 없는 문제'의 대안으로 주거 지역 근처에서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업무 공간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정식 오픈 전이지만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집 근처의 업무 공간이나 관심 지역을 미리 등록할 수 있다.

김성민 엔스파이어 대표는 “많은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밀레니얼 세대는 일하는 공간에 대해 기존과 다른 니즈를 가지고 있다는 것을 파악하고 ‘집무실'이라는 개인이 집중할 수 있는 업무 공간을 기획해둔 상태였다”며 “로켓펀치 플랫폼에 당사의 오프라인 전문성을 더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주도하는 온오프라인 업무 환경 제공 기업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