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사회적경제기업 ‘코로나19’ 피해 상담 창구 운영

(내포)허희만 기자입력 : 2020-04-09 10:47
- 사회적경제 생태계 피해 최소화 및 지역경제 활력 제고 등 노력 -

사회적경제기업 피해상담창구 [사진=충남도제공]


충남도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사회적경제기업 피해 현황을 파악하고, 해결방법을 모색하기 위해 ‘사회적경제기업 피해접수 상담창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상담창구는 도 사회적경제과장을 필두로, 총괄반과 사회적기업 지원반, 마을기업 및 협동조합 지원반 등 3개 반으로 구성됐다.

피해를 본 사회적경제기업은 실무 담당자에게 우선 상담을 받은 뒤, 전문 상담 및 자문이 필요할 경우 사회적경제 지원센터로 연계된다.

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연계된 기업 등을 대상으로 세무·노무·법률 등 분야별 전문 상담을 실시, 사회적경제 생태계 피해 최소화와 지역경제 활력제고를 돕는다.

상담접수는 별도조치 시까지 평일(9~18시)과 주말(이메일 또는 웹 게시판)을 통해 하면 된다.

다만, 전문가 상담은 오는 13일부터 가능하며, 20일부터는 피해 상담 웹게시판을 통해 상담받을 수 있다.

이민희 도 사회적경제과장은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사회적경제기업의 피해 및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상담내용 분석을 통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