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총 9786명…확산세 언제 꺾일까?
다음
117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추세가 누그러들 기세를 보이지 않고 있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9786명으로 집계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 대책본부는 31일 0시 현재 전날 대비 확진자 125명이 추가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대구·경북에서 62명이 발생했다. 대구만 60명, 경북은 2명이다.

수도권에서도 서울 24명, 경기 13명, 인천 6명 등 43명의 확진자가 추가 발생했다. 그 외 부산 1명, 대전 2명, 충남 1명, 경남 1명이 나왔다. 사망자는 총 162명이다. 전날 4명의 추가 사망자가 확인됐다. 코로나19에서 완치돼 격리 해제된 인원은 전날보다 180명 늘어난 5408명으로 나타났다.

한편 주요 20개국(G20) 통상장관들이 30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과 관련, 필수적인 의료용품과 장비, 기타 필수품들의 지속적인 공급 흐름을 보장하기 위해 협력과 조율을 강화하기로 합의했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9786명으로 집계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 대책본부는 31일 0시 현재 전날 대비 확진자 125명이 추가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대구·경북에서 62명이 발생했다. 대구만 60명, 경북은 2명이다. [사진=연합뉴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