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창재 교보생명 회장 재연임…2000년이후 대표직 계속

이종호 기자입력 : 2020-03-27 17:14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이 재연임하면서 2000년 이후 대표직을 이어가게 됐다. 교보생명은 27일 서울 종로구 교보생명빌딩 3층 대회의실에서 제63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이같이 의결했다.

이날 주주총회에서는 ▲이사 선임 건 ▲감사위원이 되는 사외이사 선임 건 ▲2020사업연도 이사보수한도액 승인 건 등 3개의 안건이 원안대로 통과됐다.

교보생명은 주총을 통해 신창재 회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고, 사외이사에 김순석 전남대 법학전문대학원 원장과 지범하 한동대 교수(감사위원 겸임)를 신규 선임했다. 또한 2019사업연도에 전년 5280억원 보다 14.3% 증가한 6034억 원의 당기순이익(연결 기준) 등 재무제표를 확정했다.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이 재연임하면서 2000년 이후 대표직을 이어가게 됐다.[사진=교보생명]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