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부산, 학교 밖 청소년 온라인 교육…감염 사각지대 극복

김태림 기자입력 : 2020-03-27 08:48

분주한 부산시민공원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사진=연합뉴스]



부산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으로 인해 검정고시 준비에 어려움을 겪는 학교 밖 청소년에게 온라인 강의 등 다양한 방법으로 학습을 지원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학교 밖 청소년지원 부산시센터는 집에서도 검정고시를 준비할 수 있도록 강사와 청소년이 실시간으로 서로 피드백을 주고받는 온라인 강의(유튜브 라이브 방송)를 운영하고 있다.

금정구센터에서는 인터넷 강의 사이트를 안내하고 교재를 지원해 학습을 지원하고 있다.

기장군 센터는 검정고시 기출문제, 모의고사 등을 우편으로 보내고 주 2회 전화상담을 통해 학습을 장려하고 있다.

영도구센터도 가정에서 학습을 지속할 수 있도록 맞춤형 학습자료, 스터디 플래너, 인터넷 강의, 손 소독제, 간편 식품 등을 제공하고 있다.

사하구센터에서는 다수 인원이 영상통화와 회의가 가능한 화상회의프로그램을 활용해 온라인 스마트 교실 '찐스'를 운영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