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군용트럭까지 동원된 마스크 수송작전
다음
19

[사진=연합뉴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마스크 긴급 수급 조정조치가 시작된 26일 경북 문경시에 있는 마스크 제조업체 피앤티디에서 마스크 116만개를 공급받아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에 지원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마스크를 실은 정부운송차량 모습.
 

대구·경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는 가운데 26일 오후 대구시 수성구 대흥동 대구스타디움에서 중앙정부에서 긴급지원한 마스크가 대구시 각 구청과 경북에 배분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