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경기 고양정에 이용우·의왕과천에 이소영 전략공천

김도형 기자입력 : 2020-02-24 10:59
서울 송파갑·금천, 충남 천안병 전략선거구 지정
더불어민주당은 4·15총선에서 경기 고양정에 이용우 전 카카오뱅크 대표이사를, 경기 의왕·과천에 이소영 변호사를 각각 전략 공천하기로 했다.

또 부산 남구갑에 강준석 전 해수부 차관, 경북 경주에 정다은 후보자, 제주갑에 송재호 전 대통령 직속 균형 발전위원장을 각각 전략 후보로 공천키로 했다.

민주당은 24일 최고위에서 이같이 결정했다고 이근형 전략기획위원장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민주당은 또 미래통합당이 김웅 전 검사를 전략공천한 서울 송파갑, 현역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한 서울 금천과 충남 천안병 지역 역시 전략선거구로 진행했다.

이 위원장은 '송파갑 전략지역 지정이 김 전 검사 공천과 연관이 있느냐'는 지적에 "그 부분도 뭐 영향이 있다고 볼 수 있다"며 "그 후보자에 맞대응하기에 적절할 지 재검토가 필요하다"고 했다.

이 위원장은 "송파갑 지역의 경우 전략선거구로 선정을 하더라도 기존 후보자들을 포함해서 어떤 후보자가 적절한 지 종합 검토한 뒤 최종 전략후보자 선정 작업을 할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조국' 논란을 유발한 김남국 후보자에 대해선 "우리당이 찾고 있는 청년 인재로 판단이 된다"며 "전략공천을 하기로 방침 자체는 지난 번에 결정이 됐다. 적절한 지역을 찾는 과정"이라고 했다.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