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한일 국장급회의...日 외무상·환경상에 'P4G 정상회의' 초청장 전달

박경은 기자입력 : 2020-02-21 16:26
6월 29~30일 서울서 P4G 정상회의 개최
정부가 일본 외무상과 환경상을 '녹색성장과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P4G) 정상회의'에 초청했다.

21일 외교부에 따르면 정기용 외교부 기후환경과학외교국장은 지난 18일부터 이날까지 일본 외무성과 환경성을 방문해 한·일 국장급 협의를 진행했다.

정 국장은 츠카다 타마키 외무성 지구규모과제대사와 오노 히로시 환경성 물·대기·환경국장을 각각 면담하고, 오는 6월 29∼30일 서울에서 열리는 'P4G 정상회의'의 의의를 설명했다.

동시에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외무상과 고이즈미 신지로(小泉進次郞) 환경상 앞으로 초청장을 전달했다.

P4G는 민관 파트너십으로 녹색 성장, 지속 가능한 발전, 파리기후변화협정 달성을 가속하자는 취지로 출범한 국제적 연대로, 한국을 포함해 덴마크, 네덜란드, 방글라데시 등 12개국이 회원국으로 소속돼 있다.

이에 일본 측은 참석을 호의적으로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한·일 양측은 또한 오는 11월 열리는 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에서 파리협정 이행을 위한 세부 이행지침 완료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외교부. [사진=외교부]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