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KBIZ중소기업연구소’ 개소

현상철 기자입력 : 2020-02-18 17:38

18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KBIZ중소기업연구소’ 개소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좌측 5번째부터 서병문 중소기업중앙회 수석부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나경환 단국대학교 산학부총장>[사진 = 중기중앙회]


중소기업 현장 목소리를 전문적으로 분석하고 대안을 제시할 수 있는 연구소가 설립됐다.

중소기업중앙회는 18일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KBIZ중소기업연구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중기연구소는 중소기업·협동조합이 직면한 다양한 현안을 체계적으로 연구해 중소기업 정책 개발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만들어졌다.

중기중앙회는 시의성 있는 주제 선정과 연구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해 ‘정책연구단’을 구성하고 연구단장으로 나경환 단국대 부총장을 선임했다.

중기연구소는 △공정경제 △혁신성장 △협동조합 분야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공정경제 분야에서는 ∆중소기업 납품단가 제값받기 지원 방안 △표준공동기술개발·비밀유지·구매계약서 개발 △하도급 거래 개선도 지수 개발 등 대·중소기업 상생기반 제도 연구를 중점 추진한다.

혁신성장·협동조합 분야는 동일업종 중소기업협동조합을 중심으로 스마트공장에서 축적되는 각종 제조데이터를 효율적 활용·전파할 수 있는 모델 등을 연구할 예정이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연구소는 현실과 단절된 연구가 아닌, 실제 중소기업이 처한 환경을 분석하고 현장과 정책변화가 유기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대안을 제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