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월드타워, 서울 송파구 전통시장 '코로나19' 현장 방역 실시

김충범 기자입력 : 2020-02-14 16:09
마천시장, 마천중앙시장 지원

[사진=롯데월드타워]

롯데월드타워가 서울 송파구청과 함께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를 돕기 위해 직접 현장 방역에 나섰다.

코로나19 여파로 지역사회 소상공인들이 입는 피해가 커지면서 14일 롯데월드타워의 방역을 담당하는 전문인력과 롯데 임직원들은 송파구 전통시장 2개소(마천시장, 마천중앙시장)를 지원했다.

현장을 방문한 직원들은 방역용품과 소독제 수급이 어려운 전통시장에 롯데월드타워 방역을 위해 보유하고 있던 마스크 3000여개와 국영문 코로나19 예방 포스터를 전달했으며, 롯데월드타워 방역을 담당하는 직원들이 직접 6시간에 걸쳐 약 210여개 점포와 주요 동선 방역 작업을 실시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