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에 재갈 물리려”...심재철, 민주당 ‘임미리 고발’에 발끈

신승훈 기자입력 : 2020-02-14 11:08
"이름에만 '민주' 들어있다" 민주당, 임미리 고발 취하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4일 ‘민주당만 빼고 투표하자’는 칼럼을 게재 한 임미리 고려대 교수를 고발한 민주당에 “언론과 표현의 자유에 재갈을 물리겠다는 독재적 행태”라고 지적했다.

심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반민주적 민주당. 이름에만 ‘민주’가 들어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당사자인 임 교수는 고발 사실을 밝히면서 ‘민주당 당선운동은 되고, 낙선운동은 안 되냐’고 꼬집었다”며 “파문이 커지고 비판 여론이 높아지자 민주당 고위 인사는 고발을 취하하는 게 좋겠다고 했지만, 물은 이미 엎질러졌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민주당은 “임미리 교수 및 경향신문에 대한 고발을 취하한다”며 “우리의 고발 조치가 과도했음을 인정하고 이에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임미리 교수는 특정 정치인의 싱크탱크 출신으로, 경향신문에 게재한 칼럼이 단순한 의견 개진을 넘어 분명한 정치적 목적이 있는 것으로 판단해 고발을 진행하게 되었던 것”이라고 덧붙였다.
 

발언하는 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 자유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