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가뭄정보 통계’ 개발… 가뭄예방

송창범 기자입력 : 2020-02-09 12:00
정부, 가뭄 종합적인 정보 공개
가뭄에 대한 종합적인 정보가 공개된다.

행정안전부는 농림축산식품부, 환경부, 기상청과 합동으로 ‘국가 가뭄정보 통계’를 개발하고 10일부터 인터넷 국가통계포털 및 각급 기관 누리집을 통해 가뭄 종합정보를 공개한다고 9일 밝혔다.

‘국가 가뭄정보 통계’는 지난해 12월 통계청으로부터 국가승인통계로 처음 지정됐다. 이번에 공개하는 내용은 2018년 한 해 동안의 기상‧농업용수‧생활용수‧공업용수 가뭄의 월별 발생 및 피해현황, 비상용수 지원현황, 인력‧장비 지원현황 등으로 구성됐다.

이와 함께 자세한 통계자료를 수록한 ‘가뭄정보통계집’도 매년 공개해 대학 등 연구기관에서 가뭄 관련 연구나 사업개발을 위한 기초자료 등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

자료 공개를 통해 분야별 가뭄의 재난 진입 유형과 원인 규명은 물론 직‧간접적인 피해규모 정량화 등에 기초자료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국민에게 가뭄에 대한 정확한 정보도 전달할 예정이다.

김계조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가뭄의 특성상 심각성을 국민들이 체감하기 어렵고 피해가 발생하면 다양한 분야에서 장기간 지속된다”며 “신뢰도 높은 자료 축적을 통해 가뭄의 예방과 대응에 활용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가뭄정보통계 개요.[표= 행안부]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