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교 제2테크노밸리 창업존 입주기업 모집기간 연장

신보훈 기자입력 : 2020-02-06 15:18

[판교 제2테크노밸리 창업존 전경.(사진=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는 판교 제2테크노밸리 창업존 입주기업 모집기간을 오는 17일까지 연장한다고 6일 밝혔다.

창업존은 판교 제2테크노밸리 내 기업지원허브 6~8층에 위치해 있으며, 1만㎡ (3152평) 면적으로 창업기업 규모별 전용 사무공간 136개, 벤처캐피탈·투자사 4개, 지원기관 4개 및 규모별 회의실 48개 등으로 구성돼 있다.

해외 모바일 통신환경을 구현할 수 있는 글로벌 테스트베드와 시제품 설계 및 제작할 수 있는 3D 제작 보육실, 그리고 통번역센터 및 원스톱 서비스를 통한 기업 운영 및 해외 진출에 필요한 분야별 전문가 자문 서비스를 실시간 제공한다.

또한 고속 성장 촉진 및 성과 극대화를 위해 제품 고도화 집중 지원·투자 유치 지원·연계 협업 사업과 글로벌 맞춤 지원·글로벌 진출지원·바이럴 마케팅 지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모집규모는 최대 63개실이다. 모집대상은 공고일 기준 예비창업자 및 7년 이내 창업기업으로 AI, AI Factory, 소재·부품·장비, ICT융합, 메가테크 5개 분야 및 기타 기술창업 분야다.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은 이메일을 통해 사업계획서 및 증빙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