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포토]강추위 속 밤샘 노숙..."신종 코로나 마스크 사러 왔어요"

최예지 기자입력 : 2020-02-06 08:04

마스크 사려고 줄 선 홍콩 시민들[사진=AP·연합뉴스]

홍콩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이하 신종 코로나) 사망자가 첫 발생하자 마스크를 구하겠다고 1만명이 전날부터 줄을 서서 기다리는 진풍경이 벌어졌다. 5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홍콩 기업인 럭웰인터내셔널이 카오룽베이지역에서 이틀에 나눠서 50개의 마스크가 든 1만1000개의 상자를 판매한다고 밝히자 마스크를 사기 위해 홍콩 주민 1만 여명이 몰렸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