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5’ 로켓펀치, 티저 이미지 공개··· 스트레스 날릴 ‘바운시’

장윤정 기자입력 : 2020-02-05 09:14
걸그룹 로켓펀치(Rocket Punch)가 컴백에 앞서 2차 개인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사진=울림 엔터테인먼트]

로켓펀치(연희, 쥬리, 수윤, 윤경, 소희, 다현)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지난 5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레드 펀치(RED PUNCH)’의 2차 이미지 티저를 공개하며 본격적인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공개된 티저 이미지 속 로켓펀치는 우아한 매력이 돋보였던 1차 이미지 티저와 달리 컬러풀한 의상으로 6인 6색 키치한 멋을 뽐내며 팬들의 심장을 저격했다.

특히 당차고 자신감 넘치는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며 로켓펀치만의 무궁무진한 매력을 선보이는가 하면, 화려한 메이크업과 스타일링에도 가려지지 않는 눈부신 비주얼은 많은 이들의 감탄을 자아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로켓펀치의 두 번째 미니앨범 ‘레드 펀치(RED PUNCH)’의 다채로운 티징 콘텐츠가 연달아 공개되며 화제를 모으는 가운데, 오는 10일에 발매될 신보에는 로켓펀치의 어떤 매력을 담아낼지 많은 기대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신곡 ‘바운시(BOUNCY)’는 키치(Kitsch)한 멋과 이상향을 담은 가사에 청량한 랩과 파워풀한 보컬이 더해진 곡으로, 당돌함과 자신감 있는 에너지를 로켓펀치만의 컬러로 표현하며 통통 튀는 개성을 ‘BOUNCY’라는 표현으로 풀어냈다.

지난해 8월 첫 번째 미니앨범 ‘핑크 펀치(PINK PUNCH)’로 가요계에 데뷔한 후 6개월 만에 팬들 곁으로 돌아오는 로켓펀치는 두 번째 미니앨범 ‘레드 펀치(RED PUNCH)’를 통해 특유의 통통 튀는 에너지와 더욱 강렬해진 퍼포먼스로 또 한 번 가요계에 신선한 펀치를 날릴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로켓펀치는 오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레드 펀치(RED PUNCH)’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