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JU★현장] 에버글로우 "퍼포먼스 자신있다"··· 1위 공약은 "멤버 파트 체인지"

장윤정 기자입력 : 2020-02-03 14:54
에버글로우가 퍼포먼스 장인으로 등극하겠다는 자신감을 밝혔다. 

[사진= 위예화엔터테인먼트 제공]


에버글로우(이유, 시현, 미아, 온다, 아샤, 이런)는 3일 오후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레미니선스(reminiscence)’를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에버글로우는 "우리는 퍼포먼스에 강하다. 특히 이번 타이틀곡 '던던'은 퍼포먼스에 온 힘을 쏟아부일 수 있는 곡"이라며 "강렬하고 파워풀한 안무로 퍼포먼스 장인에 등극할 것"이라는 각오를 보였다. 

에버글로우 온다는 "벌써 3번째 앨범이다. 우리만의 퍼포먼스와 에너지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이번 활동곡 공약으로 시현은 "이번 곡에서 좋은 성적을 받는다면 팬 분들과 맛있는 밥이라도 한끼 해보고 싶다"며 "특히 파트체인지를 한번 해보고 싶었는데 랩 멤버 보컬멤버 등 바꿔서 체인지해보겠다"고 공약을 걸었다. 

타이틀곡 ‘던던(DUN DUN)’은 가슴을 울리는 강력한 브라스가 매력적인 곡으로, 당당하고 주체적인 이 시대 사람들의 모습을 대변하는 가사와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에버글로우 특유의 화려한 퍼포먼스가 만나 팬들의 기대감을 충족시킬 전망이다.

한편 에버글로우는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레미니선스(reminiscence)’를 발매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