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지소미아 종료에도 한미동맹 영향 없다"

윤동 기자입력 : 2019-11-08 20:57
"한일 정상 회담 사진도 문제될 것 없어"
청와대는 8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이 종료로 인해 한미 동맹 관계가 더 옅어진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지소미아 종료 시 한미 동맹에 문제가 생길 것'이라는 일각의 분석에 대한 의견을 묻는 말에 이같이 언급했다.

청와대의 이 같은 견해는 오는 23일 0시 지소미아가 종료되는 것을 앞두고 한일 관계의 해법을 찾을 때까지 종료를 연장하는 방안 등이 거론되는 가운데 일본의 태도 변화 없이는 기존의 결정을 바꿀 뜻이 없다는 점을 확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아울러 청와대는 지난 4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에 앞서 한일 정상의 단독 환담 사진을 청와대가 공개한 것에 일본 언론이 '무단으로 사진을 찍었다'고 지적한 데 대해 문제가 없다는 입장을 내놨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그곳은 열려있는 공간이었고 다른 정상들도 여럿 계셨다"며 "한일 정상이 함께 찍은 사진을 두고 항의나 문제 제기를 받은 것이 전혀 없다"고 전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