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조국 임명 반발 삭발식 감행

박성준 기자입력 : 2019-09-16 11:17
오늘 청와대 분수앞 오후 5시 삭발식 거행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반발하며 삭발식을 감행할 예정이다. 삭발식은 무소속 이언주 의원, 박인숙 한국당 의원에 이어 세번째 정치인이 되는 셈이다.

한국당에 따르면 황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 삭발식을 언급했다. 삭발식은 이날 오후 5시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진행된다.

오전까지 황 대표의 삭발감행 여부는 결정되지 않았으나 오전 11시께 감행하기로 결정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조국 게이트의 장기화로 국정 붕괴에 대한 문재인 정부와 여당의 책임을 얘기하지 않을 수 없다"며 "국정을 책임져야 할 정권이 오로지 조국 지키기에만 매달리면서 정상적 국정이 붕괴된 상황"이라고 비판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가 16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들어서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