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주택금융공사 홈페이지 현재 상황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조건은?

정혜인 기자입력 : 2019-09-16 08:03
서민형 안심전화대출, 16일~29일까지 접수
한국주택금융공사가 공식 홈페이지를 임시 운영 화면으로 전환했다.

16일 오전 한국주택금융공사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이 화면은 홈페이지 접속 및 인터넷뱅킹의 원활한 서비스를 위하여 임시 운영하는 화면”이라는 안내 메시지와 함께 임시 운영 화면이 등장한다.

등장한 임시 운영 화면에는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보금자리론 상품소개’, ‘홈페이지’, ‘인터넷뱅킹’ 등의 카테고리로 이뤄졌다. 

한국주택금융공사의 이런 조치는 이날부터 시작되는 ‘서민형 안심전화대출’에 따른 접속자 급증을 대비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금리변동 위험이 있는 주택담보대출을 연 1%대 장기·고정금리 대출로 갈아탈 수 있게 하는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이날부터 29일까지 2주간 접수 후 10월부터 공급한다. 신청금액이 20조원을 초과할 경우 주택가격이 낮은 순으로 대상자를 선정한다.

신청 자격은 변동금리·준고정금리 주담대를 이용하고 있는 주택가격 9억원 이하 1주택 가구로 부부 합산 소득이 8500만원(신혼, 2자녀 이상은 1억원) 이하일 경우다. 기존 대출 잔액 범위 내에서 최대 5억원까지 신청할 수 있다. 대출금리는 만기 등에 따라 1.85~2.2%다.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자신이 대출을 받았던 은행에 방문하거나 한국주택금융공사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특히 한국주택금융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고, 대출계약서의 서명과 근저당권 설정을 온라인으로 하는 경우 0.1%p의 금리우대도 받을 수 있다.
 

[사진=한국주택금융공사 홈페이지 캡처]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