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연, 추석 연휴 상담팀 운영…명절 결혼 잔소리 끝

오수연 기자입력 : 2019-09-12 14:58
결혼정보회사 가연은 12일 추석 명절 결혼 잔소리로 스트레스 받는 미혼남녀를 위해 연휴 동안 특별상담팀을 꾸려 상담 서비스 및 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가연이 최근 미혼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추석 명절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명절이 더 외롭거나 짜증나는 이유로 응답자의 41%가 ‘가족, 친지의 잔소리(결혼, 취업)’를 선택했다.
 

[사진=가연 제공]

온 가족이 모이는 명절 “결혼은 언제 하니?” 와 같은 단골질문으로 곤혹을 치르고 있다면 결혼정보회사 가연에 방문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가연은 추석 연휴 상담팀을 운영함과 더불어 특별 이벤트도 진행한다.

상세 혜택으로 상담 신청 시, 가입비 10%를 할인 받을 수 있으며 매번 색다른 컨셉으로 진행되는 가연의 이색 미팅파티 초대권을 제공한다. 더불어 9월 한정으로 5만원 추가 약정 시 미팅횟수 두 배 찬스도 진행하고 있다.

결혼정보업체 가연은 방문상담 혜택으로 추첨을 통해 당첨된 이들에게 스파 패키지, 초음파 클렌저, 헤어·바디 수분관리 세트 등 경품도 증정한다.

가연 홍보팀 담당자는 “평소 시간이 부족해 방문하지 못하셨던 분이나 명절 잔소리를 피하고픈 분을 위해 연휴 상담팀을 운영하게 됐다”며 “상담 후 기분 좋은 혜택도 받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