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바 '그래'·넉살 '부르는게 값이야' 공통된 가사는? #놀라운토요일 #도레미마켓

정혜인 기자입력 : 2019-08-22 02:45
디바 '그래'·넉살 '부르는게 값이야' 문제 가사에 모두 '엔' 포함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이하 놀토)’ 문제로 등장한 그룹 디바의 ‘그래’, 넉살의 ‘부르는게 값이야’ 가사에 관심이 쏠린다.

22일 재방송된 ‘놀토’에서는 빅스 라비와 이현이, 장도연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1라운드 가사 맞추기 문제로 디바의 ‘그래’가 출제됐다.

장도연은 그룹 디바의 오랜 팬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문제로 출제된 디바 ‘그래’의 가사 구간은 ‘너 정말 모르겠니 이런 바보 무시하고 돌아선 뒤엔 니가 자꾸 생각나’이다. 함정은 ‘돌아선 뒤엔’에서 ‘엔’에 있었다. 출연자들은 ‘엔’의 함정에 빠져 3차 시도에서 가까스로 성공했다.

2라운드 문제로 출제된 넉살의 ‘부르는게 값이야’의 함정도 ‘엔’에 있었다. 이날 콘서트 일정으로 넉살이 녹화에 불참하자 제작진은 넉살의 노래를 문제로 냈다. 2라운드에서 라비가 에이스로 등극한 가운데 피오는 다른 출연자들이 의심하지 않았던 ‘내 인생은’을 ‘내 인생엔’이라고 주장해 정답을 완성했다.

한편 정답은 ‘내 인생엔 가불 안 해. 허접한 래퍼들은 다 불안해. 그래 우리 팀이 다듀라네’이다.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캡처]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