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소녀상이다' 퍼포먼스 진행

윤동 기자입력 : 2019-08-10 21:40
일본 축제서 소녀상 전시 중단 항의

[사진=연합뉴스]

평화나비 네트워크 대학생들이 1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옛 주한일본대사관 인근에서 '내가 소녀상이다' 캠페인을 열고 소녀상과 같은 자세로 앉은 채 평화의 소녀상 전시 중단을 규탄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일본 최대 규모 국제 예술제인 '아이치 트리엔날레 2019'에서 '평화의 소녀상'이 개막 사흘 만에 전시 중지된 데 대한 항의 차원에서 진행됐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