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교육청, 조리원·교육실무사 등 491명 채용

윤상민 기자입력 : 2019-07-22 12:00
교육공무직 15개 직종에서 채용
서울시교육청은 올 하반기 교육공무직원 491명을 채용한다고 22일 밝혔다. 18일부터 7일간 채용 공고기간을 거친 후 25, 26일 양일간 각 교육지원청이 지정한 장소에서 원서를 접수한다.

교육공무직원은 서울시교육청 산하 각급 공립 교육기관에서 근무하는 공무원이 아닌 근로자다. 이번 채용규모는 교육실무사, 유치원 에듀케어강사, 조리원 등 15개 직종 총 491명이며, 그 중 34명은 장애인으로 채용한다.
 

[사진=윤상민 기자]

최종합격자는 각 공립학교에서 3개월 간 수습기간을 보낸다. 수습평가 후 정년(60세)이 보장되는 무기계약 신분으로 정식 채용된다.

서울시교육청은 교육공무직의 교육감 직고용제 시행에 따라 2016년부터 교육공무직원 채용방식을 학교장 채용에서 교육지원청 교육장이 채용하는 방식으로 전환했다. 매년 3·9월에 신규채용을 하고 있다.

지난 3년간 서울시교육청이 채용한 교육공무직원은 3181명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