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성화고생 취업역량 키운다…제1회 피칭 페스티벌 개최

윤상민 기자입력 : 2019-07-17 12:00
64개 특성화고, 230명 학생대표 참석 오프라인·온라인·메이커 피칭 분야별 경쟁
특성화고등학교 학생들의 취업역량을 키우기 위한 페스티벌이 열린다. 서울시교육청은 오는 19일 한국콘텐츠진흥원 인재캠퍼스에서 ‘제1회 피칭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피칭은 종이 문서 대신 자기소개 영상(Pitching)을 이용해 자신의 직무능력을 사이버 공간 상에 올려 기업체에 알리는(캐칭, Catching) 홍보 방법이다.

이번 페스티벌에는 64개 특성화고등학교에서 학교대표 선발과정을 통해 총 230여명이 참석했다. 오프라인 피칭 1, 2차 예선을 통한 11명, 온라인피칭 10작품, 메이커피칭 6작품을 올려 대상과 우수상을 가린다.

수상은 대상, 우수상, 장려상으로 구분하고 수상자 전원은 교육감상 표창을 수여하며, 한국공항공사, 우리은행의 협찬으로 장학금 및 시상품이 지급된다.
 

[사진=서울시교육청]

오프라인피칭 분야는 자신의 역량을 프레젠테이션을 하는 것으로 취업피칭과 콘텐츠피칭으로 나뉜다. 2번의 예선을 거쳐 올라온 학생들은 본선에서 뉴스 컨셉으로 취업역량을 표현하거나 동화를 재해석해 자신만의 콘텐츠를 만들어가는 프레젠테이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온라인피칭 분야는 자신이 제작한 동영상을 사이버 공간에 업로드하는 것으로 취업피칭과 콘텐츠피칭으로 나뉜다. 본선에 진출한 작품 중에는, 취업피칭으로 하루일상을 현재의 3학년 본인과 미래의 커리어우먼으로 나누어 자신의 직무능력을 표현하는 피칭영상과 ‘SKY 캐슬’에 버금가는 교육 과열경쟁과 청소년 자살문제를 다루는 콘텐츠피칭 등이 있다.

메이커피칭 분야는 자신의 직무능력을 이용해 작품을 만드는 과정을 담은 피칭영상이다. 본선 작품 중 동네 도서관을 현장답사하고 도서관의 홍보를 위해 네이밍 로고는 물론 수첩, 책갈피, 명함 등을 다양하게 시각디자인해 활용성을 높인 피칭작품 등이 있다.

은행, 공기업, 대기업, 교육전문가, PD, 작가, 피칭전문가 등을 합쳐 10명의 심사위원이 평가한다. 현장에 참여한 230여명 학생들의 엠보팅 모바일 현장 투표도 심사에 반영된다.

서울시교육청은 직업계고 학생들의 준비과정과 본선대회 현장을 TV 다큐멘터리로 다음달 11일에 방영할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