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이의정 나이는? "아이 가질 생각 없어"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7-17 00:15
이의정 "내가 아이를 낳으면 백혈병에 걸릴 확률이 90%"
이의정이 결혼에 대해 말했다.

지난 9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이의정과 강문영, 조하나가 결혼과 임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의정은 "50대나 60대에도 아이를 낳으려는 분들이 있다. 그런데 난 생각이 없다. 연인을 만나도 결혼을 쉽게 생각하지 못하는 게 늘 미안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유전될 확률이 높다. 백혈구가 나를 공격하는 병이어서 내가 아이를 낳으면 백혈병에 걸릴 확률이 90%가 넘는다"고 덧붙였다.

이에 강문영은 "요즘에는 입양도 많이 한다. 배로 낳은 자식도 중요하지만 정말 자식을 원한다면 입양도 권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의정은 1975년생으로 올해 나이 45세다. 지난 2006년 뇌종양 진단을 받고 연예계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그는 이후에도 고관절 괴사 후유증으로 인공 관절 수술을 받았다고 방송을 통해 밝히기도 했다. 현재는 완치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SBS 캡쳐]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