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투자결정, 자동차공장법인 설립에 큰 힘"

(광주)박승호 기자입력 : 2019-07-16 09:47
이용섭 광주시장 광주은행에서 특강
 

이용섭 광주시장이 15일 광주은행 본점에서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특별강의를 하고 있다.[사진=광주광역시 제공]




이용섭 광주시장이 광주은행의 투자 결정으로 광주형 일자리를 위한 자동차공장 법인을 설립하는데 큰 힘이 됐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15일 광주은행 본점 대강당에서 은행 임직원들에게 ‘혁신으로 다진 1년, 광주! 대한민국 미래로’라는 주제로 특강하면서 광주은행에 고마움을 표시했다.

이 시장은 “우리 운명은 우리끼리 개척한다는 마음으로 먼 미래를 보고 함께 가야 한다”며 광주의 미래에 대한 지역사회의 긴 안목과 적극적인 참여를 강조했다.

또 민선7기 시정방향과 시정시책을 소개하면서 끊임없는 혁신과 소통을 주문했다.

먼저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투자협약 체결 △도시철도 2호선 건설 확정 △도시재생사업 본격 추진 △혁신과 소통 중심의 시정 운영 △광주세계수영선수권 개최 등 지난 민선 7기 1년 동안의 시정을 소개하고, 앞으로 광주가 나아가야 할 방향과 목표를 설명했다.

특히 “눈앞에 다가온 4차 산업혁명시대를 광주시가 적극적으로 주도하겠다”고 밝히고 “인공지능, 빅데이터, 수소경제를 축으로 광주의 미래 산업지형을 재편해 가겠다”고 했다.

그는 구체적으로 친환경자동차산업, 에어가전 및 공기산업, 에너지 및 수소산업, 5G기반 ICT산업, 인공지능 및 드론산업, 의료 및 핼스케어산업 등 11대 전략산업을 집중 육성하겠다고 다짐했다.

이 시장은 “끊임없는 혁신이야말로 생존의 유일한 길이지만, 여기에는 반드시 저항이 따른다”면서 “민선 7기 광주시는 강도높고 지속가능한 혁신을 위해 광주혁신추진위원회를, 다른 한편으로는 혁신에 따른 저항의 파고를 넘기 위해 시민과 끊임없이 소통하는 광주시민권익위원회를 꾸려 이 두 조직을 날개 삼아 미래로 나아가고 있다”고 말했다.

또 “광주가 대한민국 미래로 도약하기 위해 앞으로 3년 동안 노사상생의 산업평화도시를 정착시키고 자동차공장 사업을 완수하며, 11대 전략산업을 집중 육성하겠다”고 다짐했다.

이 시장은 광주은행 임직원들에게 “지역경제의 혈액순환을 책임지고 있는 주역으로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기여해 주길 부탁하고 광주은행이 비약적으로 더욱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