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용 비아그라 '바이리시' FDA 승인…국내판권은 '광동제약' 보유

송종호 기자입력 : 2019-06-24 14:17
고혈압·심혈관계질환자는 투여 삼가해야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여성용 비아그라인 바이리시가 미국 FDA(식품의약국) 승인을 취득했다.

24일 주요외신에 따르면 FDA는 바이리시를 폐경 전 여성의 성욕감퇴장애(HSDD) 치료에 사용할 수 있도록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FDA에 따르면 음주와 관련한 사용제한은 따로 없지만 증상조절이 어려운 고혈압환자나 심혈관계질환 환자는 투여를 삼가해야 한다. 이 제품의 국내 판권은 광동제약이 보유하고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