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카카오톡으로 중소기업 지원사업 한눈에 확인

오수연 기자입력 : 2019-06-17 17:50
'중소기업 지원사업 알리미 챗봇' 시범 서비스 제공
중소벤처기업부는 17일 중소기업 지원사업 포털 '기업마당'이 제공하는 주요 정보를 카카오톡으로 알려주는 '중소기업 지원사업 알리미 챗봇'의 시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챗봇 서비스는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에 근무했던 배준철 페르소나 대표가 개발한 것이다. 그는 중소기업들이 지원정보 활용에 어려움을 느끼는 것을 보고 고심하던 중 중기부에서 운영하는 기업마당을 알게 됐다. 인력과 정보검색 시간이 부족한 중소기업에 효과적으로 지원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챗봇 소프트웨어 개발업체 ‘페르소나’를 창업하고, 중기부의 도움을 받아 기업마당에서 개방 중소기업 지원 사업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카카오톡 기반 '중소기업 지원사업 알리미 챗봇'을 개발했다.
 

[사진 = 중소벤처기업부]

'지원사업 알리미 챗봇'은 카카오톡 이용자라면 누구나 친구로 추가해 이용이 가능하다. 몇 번의 클릭으로 기관별, 분야별로 접수중인 최신 지원사업 정보 개요를 쉽게 조회할 수 있다. 상세 사업내용은 기업마당 모바일 버전으로 접속해 확인하는 구조다.

배준철 대표는 "기업마당 지원사업 데이터는 중소기업이 지원사업 정보를 검색할 때 정말 도움이 되기 때문에 중소기업 최고경영자(CEO)라면 반드시 알고 활용해야 한다"며 “관심사업 등록, 개인화 설정 기능을 적용해 올해 12월 중에는 더욱 개선된 ‘지원사업 알리미 챗봇’을 정식 서비스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준희 중기부 중소기업정책관은 "지원사업 알리미 챗봇 개발은 정부혁신과제인 공공데이터 개방정책에 발맞춰 지원사업 데이터를 기업이 활용해 일자리를 창출함과 동시에 민간과 정부의 협력으로 효율적인 중소기업 정책홍보 모델을 구축한 것"이라며 “페르소나와 협력해 중소기업계의 의견수렴, 데이터 제공 항목 확대, 검색기능 개선 등을 적극 추진해 중소기업이 쉽고 편리하게 지원사업 정보를 이용할 수 있도록 기업마당 및 챗봇 서비스를 고도화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