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국민생활안전 긴급대응연구사업' 4개 과제 공모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5-22 12:00
과기정통부·행안부, 사회적재난 등에 과학기술 적용 사업 추진
정부가 약물성범죄, 대형산불, 터널사고, 사회재난 등 국민생활안전과 밀접한 사건, 사고를 신속히 해결할 수 있는 과학기술 개발에 나선다.
 

[과기정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행정안전부는 오는 23일부터 내달 6일까지 '국민생활안전 긴급대응연구사업' 4개 과제를 공모한다고 22일 밝혔다.

과기정통부·행안부는 선정된 과제에 대해 1~2년간 기술개발을 지원할 예정이며, 수요제기 부처·지자체를 중심으로 현장 적용에 나서게 된다.

공모 과제는 △경찰청 '약물 성범죄 사전 예방을 위한 휴대용 탐지 키트 개발' △산림청 '산불확산예측시스템 고도화 및 상황정보 전달 체계 개발' △대구시 '지자체 관리 대상 도로터널의 실시간 사고감지 및 전파시스템 개발' △행안부 '지자체 대상 사회재난 안전도 진단' 모델 개발 등이다.

최원호 과기정통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수요 발굴부터 기술개발, 현장 적용까지 전 과정에서 관련 기관들의 협업을 강화해 시급한 해결이 필요한 재난·안전 문제를 과학기술적으로 신속히 해결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