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신청 접수

(논산)허희만 기자입력 : 2019-04-22 13:13
-오는 5월 10일까지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

논산시청 전경[사진=논산시제공]


충남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오는 5월 10일까지 문화적 여건이 열악한 농촌지역 거주 여성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를 신청 접수한다.

신청 대상은 관내 농촌지역에 거주하고 실제 영농에 종사하는 만 20세 이상~만 73세 미만의 여성 농어업인으로, 가구당 농지 소유면적이 50,000㎡ 미만의 농가가 해당된다.

행복바우처는 1인당 연간 20만원(자부담 3만원 포함)이 지원되며, ▲공연장,전시장,경기장 ▲스포츠레저용품 ▲영화관 ▲항공, 철도, 고속버스 등 20개 업종에서 사용가능하다.

신청을 원하는 자는 신청서를 작성한 후 농업경영체 등록 확인서 또는 농지원부 등 지원요건을 확인할 수 있는 서류를 지참해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방문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문화와 복지여건이 열악한 농촌지역의 여성농업인들이 행복바우처를 통해 다양한 문화서비스를 누릴 수 있길 바란다”며 많은 여성농업인들의 관심과 신청을 당부했다.

행복바우처 관련 자세한 사항은 농업정책과 농정혁신팀( 또는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