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1분기 실적 호조 전망" [한국투자증권]

이민지 기자입력 : 2019-04-22 08:47
한국투자증권은 22일 제주항공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4만6000원을 유지했다.

제주항공은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 3881억원, 59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전년동기대비 제각각 26%, 27% 늘 것으로 보인다.

최고운 연구원은 "동남아 여행수요 강세 덕분에 국제선 여객 수는 27% 늘었다"며 "유가 하락과 유류할증료 효과가 더해져 영업이익은 컨센서스를 11% 웃돌 전망"이라고 말했다.

제주항공은 국제선 공급을 늘리며 잠재된 해외여행 수요를 선점하고 있다.

최 연구원은 "1분기 국제선 여객점유율은 9.5%로 전년동기대비 1.5%P 늘었다"며 "국토부 제재로 항공기를 도입 못 하는 진에어와 격차가 1.4%P 벌어졌고 매각 결정으로 아시아나항공이 흔들리는 사이 시장지위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비수기인 3월 이후 고정비 부담이 커질 것으로 보인다. 최 연구원은 "가파른 공급확대로 늘어난 고정비 부담만큼 지방 공항의 수요가 뒷받침될 수 있을지에 대한 우려가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아주경제DB]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