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민이 광주대표음식 정한다

(광주)박승호 기자입력 : 2019-04-16 16:30
5월 9일 광주대표음식 페스티벌에서

광주광역시청 [사진=광주광역시]



광주시민이 광주의 대표음식을 정하기로 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광주광역시는 오는 28일까지 각계 각층 100인의 토론자를 공개 모집한다.

이들은 5월 9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9광주대표음식 페스티벌에서 대표음식 선정 후보음식인 9개 음식에 대한 이야기와 시식회, 토론회를 거쳐 대표음식을 정한다.

2019광주대표음식 페스티벌은 후보음식 9개의 스토리텔링 주제관과 푸드쇼 등 광주음식 체험관으로 구성된다.

이번 페스티벌에는 100인의 토론자는 물론 시민들도 참여할 수 있다.

광주시는 신청자 중 그룹별 대표성을 가진 사람들을 100인의 토론자로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토론 후보음식은 광주대표음식 선정위원회가 정한 광주상추튀김, 광주오리탕, 광주주먹밥, 광주송정떡갈비, 광주한(정)식, 광주팥칼국수, 광주육전, 무등산보리밥, 광주애호박찌개 등 9가지다.

김일융 광주시 복지건강국장은 “시민들이 참여하고 공감대를 형성해 광주를 대표하는 음식을 선정하도록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광주만의 특별함을 담은 대표음식을 시민이 선정해 맛의 고장 광주를 알리겠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