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5주기] 단원고4·16기억교실2-1반에서 추모하는 방문객

안산=신동근 인턴기자입력 : 2019-04-16 10:02
·

[정석준 인턴기자mp1256@ajunews.com]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전 경기도 안산시 단원고4·16기억교실에 한 추모객이 다녀가고 있다. 4·16기억교실은 세월호 참사 당시 단원고 2학년 학생들이 사용한 교실을 재현해 놓은 곳이다. 학교에 있다가 자리를 옮겨 2016년 11월부터 시민들에게 개방됐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