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민의 염원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 국민청원...20만 명 돌파

(포항) 최주호 기자입력 : 2019-04-14 16:20
시민단체 등 각계각층 참여 붐...특별법 제정 속도 기대 정부의 공식적인 답변 절차 남아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 국민청원 20만 명 돌파. [사진=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민들의 염원인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국민청원자 수가 지난 13일 오후 4시 13분 청와대가 답변해야 할 기준인 20만 명을 돌파했다.

특히, 14일 오전 7시 30분 현재 20만4762명을 기록하면서 30만 명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청와대 국민청원은 ‘국민이 물으면 정부가 답한다’는 원칙에 따라 20만 명이상의 동의를 얻은 청원에 대해 정부 및 청와대 관계자가 직접 답변을 해왔다. 이번 답변의 구체적인 시기 등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지난 3월 20일, 포항 지진이 지열발전에 의한 촉발지진이라는 정부조사연구단 발표 이후 포항시와 포항시민들은 정부에 손해배상과 지역재건을 위해 특별법 제정을 촉구해왔다.

특히, 그 가운데 지난달 22일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는 “11.15포항지진 피해배상 및 지역재건 특별법 제정을 간곡히 요청합니다”라는 제목의 국민청원이 올라 왔다.

청원인은 무엇보다 인재(人災)로 인해 일어난 지진인 만큼, 국가는 국민의 아픔을 치유해 주겠다는 적극적인 자세로 피해지역 시민들을 안정시켜 주어야 한다며, 올바른 역할을 강조했다.

포항지진 특별법 관련 청원은 개시 후 22일 만에 20만 명 이상의 국민들이 동의할 만큼의 폭발적인 관심이 일어났다.

이는 그동안 이철우 도지사와 이강덕 포항시장이 포항 지진대책 마련을 위해 쉴 틈 없는 행보를 보여 왔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철우 도지사는 지난 3월 22일 세계 물의 날 행사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에게 포항지진 후속대책을 건의한 것을 시작으로 두 자치단체장은 국회의장, 5당 원내대표, 청와대 비서실장․정책실장․정무수석․경제수석, 국무조정실장 등과 만나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과 신속한 후속대책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 국민청원. [사진=경상북도 제공]

또한, 지난 2일 3만여 명이 모인 특별법 제정 촉구 범시민결의대회를 비롯해 대구경북 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경북도와 대구시를 비롯한 상생도시차원에서도 직원과 직원가족의 동참이 이어졌다.

최근에는 포항을 방문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찾아가 포항지원 사업을 정부 추경예산에 반영해 줄 것과 특별법 제정을 서둘러 줄 것을 간곡히 부탁하기도 했다.

아울러, 경북도는 포항지역 재건 및 경제 살리기 특별대책을 발표하고 도 차원의 특별대책 추진단을 구성하는 등 지진특별법 제정과 후속대책 마련에 적극 노력해 왔다.

이철우 도지사는 “포항 지진피해의 아픔을 함께하고 특별법 제정 필요성에 공감해 주신 국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 지진특별법 제정 작업이 속도를 내고 정부 차원의 피해지원과 포항경제 활성화 사업들이 가시화 될 수 있도록 이강덕 포항시장과 함께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강덕 포항시장과 포항시 전 공무원들도 특별법 제정의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호소하며 포항지진 피해에 대한 국민적인 공감대를 형성해 나갔다.

시는 그동안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장소나 각종 행사장에 홍보부스를 설치하고 안내장을 나눠주며 국민청원 참여를 호소했다.

시 홈페이지와 각종 커뮤니티,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국민청원 참여를 독려하고 있고 부서별 유관기관·단체, 자매결연도시를 방문해 동참을 요청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시민의 힘으로 시작된 국민청원이 드디어 20만 명을 돌파했다”며 “앞으로도 피해주민들에 대한 조속한 피해구제와 도시재건이 이뤄 질 수 있도록 특별법이 제정될 때까지 더 많은 관심과 계속된 성원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3월 22일 시작된 청와대 청원 서명은 오는 4월 21일에 마감된다. 경북도와 포항시는 긴밀한 협력체계 속에서 정부와 정치권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정부의 답변 내용에 따라 탄력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