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스카이라이프,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 긴급복구 무상 제공

최다현 기자입력 : 2019-04-09 08:20
피해가구에 최소 3개월 무료시청 제공
KT스카이라이프가 지난 4일 발생한 강원도 산불 피해를 입은 고객들을 위해 피해지역의 긴급 방송복구 및 최우선 지원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스카이라이프는 특별 재난지역이 선포된 5일 오전 9시부터 즉각 강원 지역 비상 근무에 돌입하고 실시간 모니터링 등 해당 지역 가입자의 피해 규모 파악에 나서며 지원 체계를 구축했다.

이번 강원도 산불로 피해를 입은 가구에 최우선으로 출동해 AS를 지원한다. 아울러 수신기가 소실된 경우 UHD나 안드로이드 수신기로 교체하고, 파손된 안테나도 교체 할 예정이다. 지원 서비스는 모두 무상으로 제공된다.

피해가구 전체에 안정적인 방송 시청환경 확보를 위해 3개월 동안 무료시청을 제공하며 고객의 피해 상황에 따라 무료시청 기간 연장 등 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다. 고객이 해지를 원하면 할인반환금이나 장비 분실비 등 소요비용 전액을 면제하여 신속하게 처리할 방침이다.

지원 대상은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지역에 거주하는 피해를 입은 고객 중 스카이라이프 고객센터에 지원을 요청한 경우가 해당된다.

김영삼 스카이라이프 CS기획실장은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 주민들의 생활이 하루빨리 안정되길 바라며, 해당 지역 고객들의 방송 시청에 어려움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