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성경제인협회 "박영선 중기부 장관, 강력한 컨트롤타워 될 것 기대"

오수연 기자입력 : 2019-04-08 17:12
한국여성경제인협회는 8일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임명에 대해 “중소벤처기업정책을 총괄하는 강력한 컨트롤타워가 될 것이라 기대한다”는 환영의 뜻을 담은 입장문을 발표했다.

협회는 “박영선 장관 임명에 대한 환영의 뜻을 밝힌다”며 “한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서는 전체 사업체의 39%를 차지하고 있는 143만 여성경제인을 최대로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로고]

이를 위해 “사회경제적으로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여성가장 창업자금 지원과 수출 초보 여성기업 지원에 관한 정책을 조속히 추진해 달라”고 당부하며 “여성창업보육센터 We-Work 시스템, 경력단절여성의 재취업, 10년 이상인 여성기업의 지속가능경영 등을 위해 전사적으로 여성경제 정책방향을 설정해 주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이어 “협회는 박영선 신임 장관과 적극 협력해 대한민국 여성의 경제적 자립과 활동을 촉진하는데 앞장서겠다”며 “여성경제계가 국가 경제성장을 이끌어나가는데 선도적인 역할을 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